송강미술관, 안동 첫 1종 미술관 등록
  • 정운홍기자
송강미술관, 안동 첫 1종 미술관 등록
  • 정운홍기자
  • 승인 2023.1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월 개관후 2000여명 관람
떡살전시·안동문학관 갖춰
지역민 예술 휴식공간 조성
“우리 문화와 예술 존중받는
문화복합공간으로 만들 것”
송강미술관 전경.

지역의 문화 활성화를 위한 자연 속 복합문화공간인 ‘송강미술관’이 안동 최초로 1종 미술관에 등록됐다.

송강미술관은 지난 6월14일부터 개관해 현재까지는 2000여 명의 관람객들이 다녀간 지역의 대표 미술관으로 전시실 및 부속시설 등을 갖추고 있다. 또한 현재 개관 특별기념전 ‘어느 시인의 꿈’을 진행해 지역민들의 관심을 높이고 있다.

송강미술관은 ‘박물관 및 미술관 집흥법’에 따른 1종 미술관 등록요건인 소장작품 100점 이상, 학예사 1명 이상, 100㎡ 이상의 전시실 및 수장고 등의 요건을 충족해 미술관등록심의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사립미술관으로 지난 10월 17일 최종 등록했으며 경상북도 11번째 등록된 미술관이다.

지역의 중추적인 역할을 한 출향 작가들의 작품을 포함한 국내·외에서 왕성한 활동을 해온 미술작가들의 작품들을 수집하고, 소장한 작품 중 회화, 조각, 공예 등 40여명의 작가들의 70여점 작품을 중심으로 진행한다.

송강미술관의 정해룡 이사장과 김명자 시인 부부는 지난 20여년간 지역의 문화·예술 활성화를 위해 복합문화공간을 조성하고자 노력을 아끼지 않은 것으로 널리 알려졌다.


그 결과 송강미술관은 풍부한 역사와 고전적 전통으로 유명한 도시 안동의 활기찬 문화 예술을 지역민들과 함께 문화도시의 미래를 만들어가는 데 중추적인 역할을 하고자 떡살전시관, 안동문학관, 카페(러셀)등 종합문화예술 휴식공간으로 준비됐다.

아울러 전통과 현대가 공존하는 도시 안동의 역사와 지혜를 보존하고, 과거와 현재의 조화로운 공존을 촉진하며, 문화 예술의 발전을 활성화하기 위한 예술적 노력이 꽃 피는 공간이 되고자 노력한다고 밝혔다.

특히 수준 높고 창의적인 기획 전시를 수시로 개최해 경상북도, 전역의 미술 애호가, 전국의 문화 예술을 사랑하는 모든 이들을 송강미술관으로 찾아오게 하는 노력을 할 계획이며, 미적 풍요와 효과적인 문화 예술을 즐길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문화적 다양성의 아름다움을 촉진하는 환경을 조성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송강미술관 김명자 관장은 “지속적인 관심과 교류, 나눔을 통해 문화와 예술이 함께하는 아름다운 공간, 창의가 꽃피는 아름다운 공간, 우리의 문화 예술이 존중받는 문화복합공간으로 만들어 가겠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