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색 먹거리 구입하고 할인 받으세요”
  • 김무진기자
“녹색 먹거리 구입하고 할인 받으세요”
  • 김무진기자
  • 승인 2024.0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마트. 녹색소비주간 맞아
‘그린 장보기’ 프로모션 동참
27일까지 행사 카드 결제시
친환경 농산물 등 30% 할인
그린 장보기 행사 안내 포스터. 사진=이마트 제공


이마트가 6월 ‘녹색소비주간’을 맞아 친환경 소비 촉진에 나섰다.

24일 이마트에 따르면 녹색소비주간 ‘그린 장보기’ 프로모션에 동참, 친환경 브랜드인 ‘자연주의’ 그린 장보기 캠페인을 펼친다. 캠페인에선 27일까지 행사 카드 결제 시 친환경 농산물을 30% 할인, 고객들의 친환경 소비를 돕는다.

구체적으로 자연주의 친환경 고구마 1.8kg을 기존 9980원에서 6986원에 할인 판매한다. 또 친환경 토마토(900g·팩) 4536원, 자연주의 유기농황토쌀 10kg은 3만4860원에 각각 내놓는다.

가공식품 역시 기존보다 30% 저렴한 가격에 선보인다. 자연주의 유기농 신안 갯벌김(4.5g*16봉) 6986원, 자연주의 유기농 가바현미쌀밥 6입은 1만486원에 각각 구입할 수 있다. 아울러 자연주의 엑스트라버진 올리브 오일 1만3860원, 자연주의 유기농 발아 블랙 미숫가루 및 자연주의 유기농 미숫가루는 각 1만1186원과 1만486원에 판매한다.

유제품도 할인 가격에 만날 수 있다. 자연주의 유기농 우유 900㎖ 3980원, 자연주의 유기농 그릭 요거트는 5980원에 각각 내놓는다.

그린 장보기 프로모션으로 에코머니 적립 행사도 진행한다. 녹색소비주간인 6월 한 달 동안 ‘그린카드’로 친환경 제품 구매 시 에코머니 포인트를 추가 적립 가능하다.

그린카드는 친환경 소비생활을 실천할 때마다 에코머니 포인트를 제공하는 카드다. 그린카드와 연계한 친환경 제품을 구매하면 에코머니 포인트를 최대 1만점 적립할 수 있다. 1일 1회 결제 건에 한해 1회 구매 시 500점, 4회 구매 시 5000점, 7회 이상 구매 시 1만점을 제공한다. 그린카드로 누적 5만원 이상 결제 시 BC그린카드 사용 페이북 사전 응모자에 한해 1인 1회 에코머니 1만점 추가 적립도 해준다. 에코머니 포인트는 환급이 가능해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다.

에코머니뿐만 아니라 탄소중립 포인트 적립도 돕는다. 그린카드로 친환경 제품을 2000원 이상 구매 시 탄소중립 포인트 1000원을 적립할 수 있다. 또 모바일 영수증 발행 시 건당 100원의 추가 적립도 이뤄진다.

이와 함께 ‘가플지우 캠페인’을 펼쳐 30일까지 다 쓰고 버려지는 ‘3M’ 제품의 플라스틱 회수를 진행 중이다. 가플지우는 ‘가져와요 플라스틱, 지켜가요 우리바다’의 약자다. 국내 최대 규모의 친환경 연합체로 이마트와 G마켓, 3M, P&G 등 유수 기업과 자원순환사회연대, 해양환경공단 등 NGO·정부기관이 동참 중이다.

이마트는 3M 수세미, 청소용품 등 다 쓴 플라스틱 제품을 수거하는 행사를 진행한다. 3M 플라스틱 회수는 수도권 및 충청권 이마트 내 매장에 설치된 가플지우 수거함에서 가능하다.

이경희 이마트 ESG담당은 “고객의 일상적인 소비가 환경 보호로 이어졌으면 하는 마음에 행사를 기획했다”며 “앞으로도 친환경 활동을 지원하는 다양한 행사를 준비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
  • 경북 포항시 남구 중앙로 66-1번지 경북도민일보
  • 대표전화 : 054-283-8100
  • 팩스 : 054-283-5335
  • 청소년보호책임자 : 모용복 국장
  • 법인명 : 경북도민일보(주)
  • 제호 : 경북도민일보
  • 등록번호 : 경북 가 00003
  • 인터넷 등록번호 : 경북 아 00716
  • 등록일 : 2004-03-24
  • 발행일 : 2004-03-30
  • 발행인 : 박세환
  • 편집인 : 모용복
  • 대표이사 : 김찬수
  • 경북도민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경북도민일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HiDominNews@hidomin.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