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성에너지-가스公 대경본부, 도시가스 경쟁력 확보 머리 맞대
  • 김홍철기자
대성에너지-가스公 대경본부, 도시가스 경쟁력 확보 머리 맞대
  • 김홍철기자
  • 승인 2019.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시가스 기술세미나 개최
대용량 수요처 관리책임자 120여명 참여
22일 수성구 만촌동 호텔인터불고에서 열린 ‘도시가스 기술세미나’에서 우중본 대성에너지 대표이사가 개회사를 하고 있다.
대성에너지(주)와 한국가스공사 대구경북지역본부는 22일 수성구 만촌동 호텔인터불고에서 대구시 각 기관 담당자와 산업체, 업무용빌딩, 아파트, 설계사무소 등 대용량 수요처 관리책임자 12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도시가스 기술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번 세미나는 최신 에너지 및 환경 정책 정보제공을 통해 대용량 고객과의 상생협력관계를 강화함과 동시에 수요이탈을 방지하고, 고효율 기기 및 효율적 운영사례를 함께 공유함으로써 도시가스 경쟁력을 확보하고자 마련됐다.

이날 대구녹색환경지원센터 정응호 센터장은 미세먼지 저감과 통합 물 관리 등의 국가 환경정책 동향과 대구시의 분야별 대응전략을 소개하면서 기후변화에 따른 지역 환경문제는 지역의 전문가들이 힘을 합쳐 함께 해결해 나가자고 강조했다.

오후 세미나에선 △한국가스공사 송형상 선임연구원 - 도시가스와 LPG 생산 및 가격동향과 향후 시장전망 △한국미우라공업 송호철 지사장- 대기환경보전법 시행규칙 개정에 따른 주의사항과 대용량 보일러 및 버너관리 요령 △NBP코리아 최혁순 대표- 대기환경보전법 개정에 따른 강화된 대기오염물질 배출허용기준과 저감기술 적용사례 △삼중테크 우성민 부장- 국가 에너지이용 효율화 정책에 따른 가스냉방 지원제도와 흡수식 냉온수기 시장현황 및 동향 △한국가스안전공사 대구경북지역본부 손혜영 부장- 도시가스 사용시설 안전관리에 대한 발표가 이어졌다.

특히 이 자리에선 최근 강화되고 있는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정부의 환경정책 안에서 도시가스 사용기기의 역할과 에너지사용 효율화 방안에 대해 지역 전문가들이 함께 고민하고 열띤 토론을 벌였다.

우중본 대성에너지 대표이사는 “환경과 에너지는 밀접한 관계에 있으며 산업전반에 걸쳐 청정에너지 사용의 시대적 요구에 따라 에너지 전환시대 국면에 접어들고 있다”며 “이날 기술세미나가 지역사회 환경 개선과 에너지의 효율적 사용에 있어 참가자들께도 많은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대성에너지는 매년 간담회 및 기술세미나를 개최하며 도시가스 사용기기에 대한 정보와 안전운영에 대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대용량 업무용 담당자와 유대관계를 강화하고 있으며 도시가스 신규 수요 창출을 위한 노력도 계속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