빙속 김민선, 월드컵 4차 대회 500m 2차 레이스 은메달…5연속 입상
  • 뉴스1
빙속 김민선, 월드컵 4차 대회 500m 2차 레이스 은메달…5연속 입상
  • 뉴스1
  • 승인 2023.12.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일 오후 서울 노원구 태릉국제스케이트장에서 열린 제58 전국남녀 종목별 스피드스케이팅 선수권대회에서 여자500m 결승에 출전한 김민선(의정부시청)이 역주를 하고 있다. 김민선은 38.41초의 기록으로 1위를 차지했다. 2023.10.20/뉴스1
한국 여자 스피드스케이팅의 간판 김민선(24·의정부시청)이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월드컵 대회에서 5연속 500m 메달을 획득했다.

김민선은 10일(한국시간) 폴란드 토마슈프마조비에츠키에서 열린 2023-24 ISU 스피드스케이팅 월드컵 4차 대회 여자 500m 디비전A(1부리그) 2차 레이스에서 37초96의 기록으로 은메달을 땄다.

전날 벌어진 여자 500m 1차 레이스에서 37초82로 1위를 차지한 김민선은 이번 대회에서 금메달 1개와 은메달 1개를 목에 걸었다.

아울러 월드컵 2차 대회 500m 1차 레이스부터 5연속 500m 메달을 땄다. 김민선은 월드컵 2차대회 1·2차 레이스에서 각각 동메달, 은메달을 획득했고 3차 대회에서는 올 시즌 개인 최고 기록인 37초73으로 첫 우승을 차지했다.

이날 마지막 10조에 속한 김민선은 아웃코스에서 레이스를 시작, 첫 100m 구간을 10초49로 통과했다. 이후 페이스를 유지하며 2위로 결승선을 통과했다. 1위 에린 잭슨(37초80·미국)과는 0.16초 차였다.

여자 500m 랭킹 포인트에서 352점을 얻은 김민선은 월드컵 랭킹 2위를 유지했다. 랭킹 1위는 374점의 잭슨이다.

함께 출전한 김나현(노원고)은 38초60으로 출전 선수 20명 중 11위에 이름을 올렸다. 김나현은 전날 1차 레이스 디비전B(2부리그)에서 2위에 올라 이날 디비전A에서 레이스를 펼쳤다.

한편 남자 500m 디비전A 1차 레이스에서는 김준호(강원도청)가 34초98의 기록으로 6위에 자리했다.

남자 1500m 디비전A에 출전한 정재원(의정부시청)은 1분49초42로 15위에 그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