흡연 제지 노래방 주인 집단폭행한 10대들
  • 김무진기자
흡연 제지 노래방 주인 집단폭행한 10대들
  • 김무진기자
  • 승인 2018.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중부署, 4명 검찰 송치

[경북도민일보 = 김무진기자]  대구에서 담배를 피우지 말라고 제지한 30대 남성을 10대들이 집단 폭행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대구중부경찰서는 10일 노래방에서 흡연을 말린 주인을 폭행한 혐의로 A(17)군 등 10대 4명을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군 등은 지난 8월 29일 오후 8시께 대구 중구 한 노래방 입구 복도에서 담배를 피우다 주인 B(32)씨가 “담배를 끄고 나가라”고 하자 이에 앙심을 품고 1시간 뒤 다시 찾아와 소화기 등으로 때려 전치 4주의 부상을 입힌 혐의를 받고 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A군 등 4명을 현장에서 체포해 1명을 구속하고 3명은 불구속 입건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