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켐텍, ‘포스코케미칼’로 사명 변경
  • 김대욱기자
포스코켐텍, ‘포스코케미칼’로 사명 변경
  • 김대욱기자
  • 승인 2019.03.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총서 의결… 글로벌 화학·소재 기업 정체성 확고 다짐
코스피 시장 이전 상장도 ‘올해 상반기 내 완료 계획’
에너지소재 등 신사업 추진·대외신인도 제고 효과 기대

[경북도민일보 = 김대욱기자] 포스코켐텍이 글로벌 종합 화학 및 소재 회사로의 성장 의지를 담아 포스코케미칼로 사명을 변경했다.
 포스코켐텍은 18일 포항 본사에서 열린 주주총회 의결을 통해 포스코케미칼로 사명을 변경했다고 밝혔다.
 이는 기초소재로부터 에너지소재 분야까지 포괄하는 기업 이름을 통해 사업영역을 명확히 표현하고 포스코 그룹을 대표하는 화학, 소재 회사의 정체성을 확고히 하기 위한 것이다.
 포스코켐텍은 새로운 사명이 종합 화학 및 소재 회사로서의 성장 히스토리와 미래지향성을 잘 나타낼 수 있다는 점, 포스코 그룹의 신성장 동력인 에너지소재사업을 추진하며 사업 영역을 확장하고 있다는 점, 글로벌 시장에서 브랜드 가치를 제고한다는 차원에서 ‘포스코케미칼’로 사명을 변경했다고 설명했다.

 포스코켐텍은 이번 사명 변경을 계기로 “글로벌 종합 화학회사들과 어깨를 나란히 하는 사업 역량과 기업문화를 갖추기 위한 노력에도 힘을 기울일 것”이라고 밝혔다.
 이와 함께 포스코켐텍은 이날 주총에서 유가증권(코스피) 이전 상장도 의결했다.
 포스코켐텍은 상장심사 등을 거쳐 이르면 올해 상반기 안에 이전을 완료할 방침이다.
 포스코켐텍은 코스피 이전을 통해 에너지소재 등 본격적인 신사업 추진과 장기 성장에 대비한 안정적 투자환경과 주주기반을 확보하고 코스피200지수 편입 등의 대외 신인도 제고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한편 포스코켐텍은 오는 4월 1일 그룹 내 양극재 회사인 포스코ESM과 통합법인 출범을 앞두고 있다. 사명변경과 더불어 양, 음극재 사업 통합과 선제적인 투자를 통해 포스코 그룹의 신성장 동력인 에너지소재사업 추진에 더욱 속도를 낸다는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