英 여왕 예던 안동길 代 이어 걷는다
  • 경북도민일보
英 여왕 예던 안동길 代 이어 걷는다
  • 경북도민일보
  • 승인 2019.04.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앤드루 왕자, 여왕 방문 20주년 기념행사 참석
시,‘The Royal Way’선포… 프로그램 다채

[경북도민일보 = 정운홍기자] 안동시가 영국 왕실의 대를 이은 방문에 분주하다.
 오는 5월 14일 엘리자베스 2세 영국 여왕의 둘째 아들 요크공작 앤드루<사진> 왕자가‘한국 정신문화의 수도 안동’을 찾는다. 지난 1999년 4월 21일 73회 생일을 맞아 안동을 찾은 엘리자베스 2세 영국 여왕이 걸었던 길을 다시 걷기 위해서다.
 이를 기념해 경북도와 안동시가 주최하고 안동축제관광재단에서 주관하는‘영국 여왕 방문 20주년 기념행사’가 오는 5월 11일부터 15일까지 5일간 개최된다. 엘리자베스 2세 영국 여왕이 방문했던 하회마을, 봉정사, 농수산물도매시장에서 영국 여왕 방문을 기념하는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될 예정이다.
 먼저 5월 11일부터 14일까지는 중요무형문화재 제3호인 남사당의 줄타기, 버나, 어름 등 신명 나는 공연이 펼쳐진다. 그 밖에도 행사 기간 내내 퓨전국악, 한국무용, 전통혼례 등 이색공연이 펼쳐진다.

 여기에 영국 여왕 포토존, 여왕 생신상 포토존, 영국 여왕 사진 전시 등이 설치되며 하회 마을 주차장에서는 지역 농·특산품 특별 판매와 플리마켓이 열린다. 하회마을을 찾는 관광객을 위한 보다 다양한 볼거리와 체험 거리를 준비했다. 또 담연재는 행사기간 동안 특별 개방한다. 엘리자베스 2세 영국 여왕의 생일상이 차려졌던 장소이다.
 특히 5월 10일과 11일에는 한국을 대표하는 전통 불놀이인 선유줄불놀이를 오후 7시부터 오후 9시까지 하회마을 내 만송정과 부용대에서 진행한다. 봉정사에서는 기념행사 기간 동안 국화차 체험, 봉정사 내 스탬프 투어, 연등 만들기 체험 등이 열린다.
 요크공작 앤드루 왕자가 방문하는 5월 14일에는 여왕이 걸었던 길을‘The Royal Way’로 명명하고 충효당에서 이를 대내·외에 알리는 행사를 갖는다. 이와 함께 생일상을 함께 나누는 한국과 영국의 관습에 따라 엘리자베스 2세 영국 여왕과 생일이 같은 4월 21일에 태어난 93명을 초청해 한국과 영국의 차 문화를 체험하는‘생일상 나눔 행사’를 진행한다. 이날에는 백파이프와 취타대의 공연도 함께 열려 흥을 돋운다. 이외에도 담연재에서는 당시 생일상을 재현하고 농수산물도매시장 내 사과나무 식수, 봉정사 범종 타종 등 어머니의 길을 따라 걷는 앤드루 왕자 환영 행사도 준비 중이다. 뿐만 아니라 여행사 세 곳과 함께 영국 여왕 방문 20주년 기념행사에 참여할 관광 프로그램을 기획하고 모객 중에 있어 많은 관광객이 찾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26일에는 안동로열관광포럼을 안동문화예술의전당 국제회의장에서 개최하고 여왕 방문 20주년의 의미를 재조명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