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 경제 살리고 직원도 행복한 ‘런치타임’
  • 이희원기자
영주 경제 살리고 직원도 행복한 ‘런치타임’
  • 이희원기자
  • 승인 2019.0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머티리얼즈, 매주 1회
지역내 음식점 식사 실시
월 1200회 이상 이용 기대
영주 SK머티리얼즈 임직원들이 행복한 점심 프로그램에 참여, 관내 지역 식당을 이용해 점심 식사를 하고 있다.
영주 SK머티리얼즈 임직원들이 행복한 점심 프로그램에 참여, 관내 지역 식당을 이용해 점심 식사를 하고 있다.

[경북도민일보 = 이희원기자] 영주 SK머티리얼즈는 16일 영주지역 경제 살리기 일환으로 ‘행복한 점심 프로그램’을 실시했다.
 행복한 점심 프로그램은 매주 1회(1인분7500원) 각 부서별로 지정된 요일 점심시간에 구내식당이 아닌 영주 지역 내 음식점에서 식사를 하면 비용을 지원 받는 것.
 SK 관계자는 “행복한 점심 프로그램은 식사 메뉴 선택의 폭을 넓혀 구성원 만족도를 높이고, 영주 지역 상인들에게도 작은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행복한 점심 프로그램 시행으로 일주일 평균 300여명의 임직원이 지역 식당에서 한 달 약 1200회의 식사를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직원 간 맛집 리스트를 공유하거나 식당 이용 분포를 파악해 방문수가 적은 곳에도 임직원들이 찾아가도록 유도하는 등 프로그램을 지속 활성화할 계획이다.
 한편, SK는 매월 임직원 급여 일부를 지역 사회 기부금으로 쓰는 행복 나눔 성금 을 조성했으며, 임직원 자원봉사단인 행복 나눔 봉사단을 출범하고 폭설 피해 농가 지원, 소백산 철쭉 군락지 복원 봉사, 어버이날 자원봉사 등 영주 지역에 기여하는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