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구 일부지역, 수계조정으로 흐린물 나올 듯
  • 김홍철기자
북구 일부지역, 수계조정으로 흐린물 나올 듯
  • 김홍철기자
  • 승인 2019.06.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후 상수도 시설물 전면 교체
18일 오후 10시~19일 오전 6시

[경북도민일보 = 김홍철기자] 대구 북구 산격 2동 등 인근 7개동 지역에서 흐린물 출수가 예상된다.
 16일 대구시 상수도사업본부에 따르면 오는 18일 오후 10시~19일 오전 6시까지 북구 산격2·3·4동, 검단동, 복현1·2동 전역 및 산격1동, 대현동 3만 7000세대 중 일부 세대에서 흐린물 출수가 예상된다.

 이는 맑은 물 공급을 위해 공산정수장 내에 있는 37년 된 노후 시설물을 전면 교체를 하는 공사를 진행하는 동시에 수계조정작업도 같이 진행한데 따른 것이다.
 자세한 사항은 상수도사업본부 홈페이지 또는 시설관리소로 문의하면 된다.
 김부섭 대구시 상수도사업본부장은 “공산정수장 송수펌프동 내 노후 상수도 시설물 전면 교체에 따른 수계조정으로 흐린물 출수가 예상되므로 해당 지역 주민들께서는 미리 수돗물을 받아 둘 것을 부탁한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