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프리카돼지열병’ 확산... 영덕군, 선제적 차단방역
  • 김영호기자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산... 영덕군, 선제적 차단방역
  • 김영호기자
  • 승인 2019.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차량·물품 등 이동 차단 총력
거점소독세척시설 24시간 운영
영덕군은 지난 17일 경기도 파주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처음으로 발생함에 따라 영덕군농업기술센터 농축산과에 방역대책 상황실을 설치하고 거점소독세척시설 운영 및 축산농가 일제소독 등 모든 자원을 동원하며 선제적인 가축전염병 차단방역에 나섰다.

영덕군은 가축질병 위기대응 매뉴얼 및 ‘ASF 긴급행동지침’에 따라 방역관련 상황을 양돈농가에 즉시 전파했으며 일시이동중지(Standstill) 명령이 발동하고 돼지농장의 가축, 종사자, 차량, 물품 등의 이동을 차단하는데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또한 영덕군 영덕읍 화수리의 군 거점소독세척시설을 24시간 운영해 지역 양돈농가로 이동하는 모든 축산 관련 차량을 소독하는 등 철저한 차단 방역으로 가축전염병 유입 및 확산을 예방하고 있다.

이와함께 방역이 취약한 농가에는 군 방역차량 1대, 축협 공동방제단 방역차량 2대를 동원해 일제소독을 매일 실시하고 양돈농가별 자체 방역을 위해 소독약품 3000kg을 배부하는 등 빈틈없는 농가 자가 방역지대를 구축하기 위해 전력을 다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