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섬유업체 中시장 직수출 길 텄다
  • 김홍철기자
경북 섬유업체 中시장 직수출 길 텄다
  • 김홍철기자
  • 승인 2019.12.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경섬산연, 지역 16개사 中 선전 패션소스 전시회 참여
834만달러 상담성과·현장계약 65만달러 성과 거둬
중국 선전에서 열린 ‘2019 중국 선전 패션소스(FASHION SOURCE) 전시회’ 의 경북지역 섬유기업 16개사가 운영한 ‘경북섬유관’을 찾은 방문객들이 둘러보고 있다.
경북섬유업체들의 중국 대형 의류브랜드와 직수출 발판이 마련됐다.

4일 대구경북섬유산업연합회(이하 대경섬산연)에 따르면 지난달 27일~29일까지 중국 선전에서 열린 ‘2019 중국 선전 패션소스(FASHION SOURCE) 전시회’ 에 경북지역 섬유기업 16개사가 참여해 열띤 상담을 진행했다.

그 결과 834만 달러의 상담성과와 현장계약 65만 달러, 향후계약예상 389만 달러 등의 성과를 냈다.

이번 행사엔 경북도의 해외전시회 참가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참여했다.

전시회엔 광진섬유㈜, ㈜구일산업, ㈜두영, 명신섬유공업㈜, 수정텍스타일, ㈜신일텍스, ㈜쏠텍, ㈜영도벨벳, 정원자카텍, 지레가씨, 한솔에코주식회사, 화선㈜과 더불어 천연염색소재업체 풀과빛, 누비진, ㈜오방색, ㈜화수목 등 경북지역 16개사가 ‘경북섬유관’을 운영했다.

중국 선전은 국제적인 의류패션의 중심지로 대형 의류패션브랜드가 집결돼 있다.

이번 전시회에선 유니크하고 독특한 느낌의 지역 천연염색 소재에 많은 관심과 상담을 통해 향후 중국 패션브랜드와의 직거래 수출에 좋은 발판이 될 전망이다.

특히, 전시회 참가와 브랜드방문 현장상담회를 동시에 열어 중국 10대 패션 브랜드 인쨔 그룹(YINGJIA FASHION GROUP), 그리스 (SHENZHEN GELISI CO., LTD), 마스페어(SHENZHEN MASIFEIER CO.,LTD), 달랑 패션타운(Dalang Fashion Town)의 디자이너 단체(Lang Nest)와 지역 섬유업체와의 지속적인 거래확대를 위한 협력 방안을 모색하는 등 새로운 해외진출의 성공적인 모델을 제시하고 있다.

대경섬산연 관계자는 “이번 행사를 계기로 경북도와 대구경북섬유산업연합회는 지역섬유업체에 적합한 수출전략지역 중심의 맞춤형 해외마케팅 프로그램을 적극적으로 발굴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