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소민, 건강상 이유 한달간 활동 중단
  • 뉴스1
전소민, 건강상 이유 한달간 활동 중단
  • 뉴스1
  • 승인 2020.04.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속사 “코로나19 관련 없어
피로 누적… 런닝맨에 양해”

배우 전소민<사진>이 컨디션 난조로 인해 한달간 휴식기를 갖는다.

2일 전소민 소속사 엔터테인먼트아이엠 관계자는 “전소민이 지난 3월30일 몸 컨디션이 안 좋아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현재는 자택에서 휴식을 취하고 있다”고 밝혔다.

전소민은 몸 상태가 악화된 가운데에서도 SBS ‘런닝맨’ 녹화를 마친 후에 병원 치료를 받았다.

관계자는 “심각한 상태는 아니고 피로가 누적돼 몸 상태가 안 좋아져 회복이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가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이와 관련한 우려에 대해서는 “전혀 관련이 없다”고 선을 그었다.

또 “여러가지 스케줄을 소화하면서 피로가 누적된 것이어서 이번에 한달 정도 시간을 갖고 몸 상태 회복에 신경을 쓸 예정”이라며 “고정 출연 중인 SBS ‘런닝맨’ 제작진에도 양해를 구했다”라고 설명했다.


SBS 측은 이날 “‘런닝맨’ 제작진이 전소민씨 측과 협의해 한달 정도 휴식기를 갖기로 했다”고 밝혔다.

‘런닝맨’은 앞서 출연자 이광수도 부상을 입은 데다가 전소민까지 건강 악화로 빠지게 돼 다소 난감한 상태가 됐다.

향후 녹화 일정 및 구성에 변화가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