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삼 포항 부시장 ‘전입신고’… “51만 인구회복 동참”
  • 김대욱기자
김병삼 포항 부시장 ‘전입신고’… “51만 인구회복 동참”
  • 김대욱기자
  • 승인 2021.0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병삼 포항시 부시장이 대이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전입신고서를 작성하고 있다. 사진=포항시 제공
지난 1일 취임한 김병삼 포항시 부시장은 13일 대이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 포항시민으로 전입신고를 마쳤다.

김 부시장은 “지속적으로 인구가 유출되고 있는 가운데, 지속가능한 도시로 도약하기 위해서는 51만 인구 회복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전입신고를 시작으로 미래신성장 산업 기업유치, 지역 청년사업가 지원 등 다양한 정책을 발굴, 51만 인구회복에 총력을 기울이고 나아가 지역경제를 활성화시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 부시장은 1968년 영천 출신으로, 영남대 경제학과, 경북대 행정대학원을 졸업했으며, 1996년 지방고시 행정사무관으로 공직에 입문, 경북도 국제통상과장, 예산담당관, 의성군 부군수 등을 거쳐 2015년 지방부이사관으로 승진한 후 영천시 부시장, 경북도 자치행정국장을 역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