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 차세대 전력에너지 산업생태계 구축
  • 김우섭기자
도, 차세대 전력에너지 산업생태계 구축
  • 김우섭기자
  • 승인 2021.04.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형 뉴딜3+1 종합계획 정책 추진
28~30일 대구서 전기산업엑스포 개최
경북도는 차세대 전력에너지 산업분야의 산업생태계 조성과 에너지 소비효율 제고를 위한 인프라 구축에 집중, 그린 경제 기반의 지역발전과 탄소중립을 선도하고 있다.

도는 디지털뉴, 그린뉴딜, 안전망 강화와 함께 지역 최대의 현안인 대구경북통합신공항 건설을 더한 경북형뉴딜 3+1 종합계획을 뉴딜정책으로 추진하고 있다.

지능형 에너지 전력망 구축, 신재생에너지 산업 클러스터 조성, 전기·수소차 등 그린 모빌리티 기반 산업 육성에 집중하며, 에너지 효율화와 신재생에너지 기반 확산 등을 위한 지역맞춤형 특화사업을 발굴하고 있다.

경북도가 탄소중립 선언, 그린뉴딜 실현, 그린에너지 대전환 등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배경은 경북만의 차별화된 에너지산업 생태계에 근간을 둔다.

도는 수소연료전지 발전 클로스터 조성(포항)과 에너지산업 융복합단지 조성(영덕), 그린수소실증 및 생산단지 조성(울진) 등 대규모 에너지산업 육성사업을 지자체 주도로 추진하고 있는 대한민국 에너지 그린뉴딜 선도 지역이다.

특히 수도권을 제외한 지자체 중 가장 많은 전기공사업체가 등록돼 있으며, 전국전기공사 발주건수 역시 2021년을 기준으로 서울·경기 다음으로 많다. 이러한 결과는 도가 전기·전력산업 생산과 수요가 동시에 이뤄지는 산업생태계를 갖추고 있음을 뒷받침한다.

여기에 대구경북신공항 및 광역교통망 건설 등 대형 SOC 사업의 추진도 예정돼 전기설비 공사 발주가 지속적으로 증가할 것으로 전망됨에 따라, 차세대 전력에너지 집적지로서 경북에 대한 관심은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도는 전기·전자산업의 경쟁력 강화와 그린에너지 전환을 기반으로 신산업을 창출해 지속 가능한 지역경제 발전을 도모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4. 28일 ~ 30일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2021 대한민국 전기산업엑스포를 개최한다.

에너지 효율 제고와 전기·전력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경북도와 한국전기공사협회가 주최하며, 그린에너지엑스포와 공동 개최된다. 특히 전기·전력산업과 신재생에너지산업 전반의 트렌드를 확인할 수 있으며, 전기·전력산업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하는 자리가 될 것이다.

또한 K그린뉴딜관, K시공안전관, K디지털뉴딜관 등 품목·기술별 전문관을 구성해 전시회를 개최하고 전기 설비·기자재의 대규모 품평회도 진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