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철 식중독 막아라” 상주보건소, 식재료 취급 음식점 점검
  • 황경연기자
“여름철 식중독 막아라” 상주보건소, 식재료 취급 음식점 점검
  • 황경연기자
  • 승인 2021.0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7~30일까지 55개 업소 대상
조리기구·식자재 위생 상태 등
상주시는 27~30일까지 식재료 취급 음식점을 대상으로 사전예방 위생 점검을 실시해 하절기 빈번히 발생하는 식중독 발생 위험 조기 차단에 나섰다.

시 보건소는 이를 위해 식품위생감시원 2명,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 8명 등으로 점검반을 구성해 지역 냉면 및 삼계탕 전문점 등 55개 업소 대상으로 위생지도 점검에 나선다.

점검 사항은 식중독 발생 유발이 높은 칼·도마·행주 등 조리기구와 식자재의 살균 소독상태, 조리장 청결상태 이고, 또한 무표시 식품 및 유통기한 경과제품 사용 여부 등이다.

이번 점검 결과 위반 사항이 발견된 업소는 특별관리 대상 업소로 삼아 위반사항이 개선될 때까지 수시·반복 출입 점검할 예정이다.

특히 지난 6월 횟집 및 김밥 음식점에 대한 식중독 예방 점검 결과 67개 업소 중 조리장 위생불량 및 방역수칙 이행 미흡 10개소, 문을 닫고 영업주가 없어 점검하지 못했던 업소 9개소 등 위생 점검 시 지적받은 업소에 대해 재점검을 실시하며, 이번 점검에서 또다시 위반 사항이 적발될 경우 행정처분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