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성 ‘조문국박물관은 살아있다’ 마지막 행사
  • 황병철기자
의성 ‘조문국박물관은 살아있다’ 마지막 행사
  • 황병철기자
  • 승인 2022.0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 24·25일 야외공연장서
다양한 문화 체험 프로그램
의성군은 24일부터 양일간 조문국박물관 마당과 야외공연장에서 가족이 함께하는 복합문화 프로그램인 박물관은 살아있다 행사를 개최한다.

매월 마지막 주말에 열린 박물관은 살아있다는 코로나 타파 물풍선던지기, 비누방울놀이, 전통민속놀이 등의 체험프로그램과 다양한 장르의 공연을 동시에 즐길 수 있어 가족단위 방문객에게 많은 인기를 얻고 있다. 이번 공연은 유캔크루의 댄스와 박혜민의 팝페라, 그리고 어린이들에게 한결같은 사랑을 받고 있는 곰매직의 빅벌륜 쇼 등으로 다채롭게 구성해 관람객들에게 다가간다. 게다가 25일 오전 10시부터는 제8회 어린이 문화재 그리기 만들기 대회도 함께 열려 조문국의 역사와 박물관의 전시유물에 대해 탐구해 보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김주수 의성군수는 “이번을 마지막으로 열리는 박물관은 살아있다 와 제8회 어린이 문화재 그리기 만들기 대회에 많은 가족들이 함께 즐기는 건강한 주말을 의성 조문국박물관에서 보냈으면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