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 베트남 협력사와 힘합쳐 수주 경쟁력 강화 나서
  • 김대욱기자
포스코건설, 베트남 협력사와 힘합쳐 수주 경쟁력 강화 나서
  • 김대욱기자
  • 승인 2018.04.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로벌 파트너스 데이 개최
▲ 포스코건설이 개최한 ‘글로벌 파트너스데이(Global Partner's Day)’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경북도민일보 = 김대욱기자]  포스코건설이 베트남 현지 협력사들과 상생협력 강화에 나서고 있다고 16일 밝혔다.
 포스코건설은 최근 베트남 호치민에서 현지 협력사 17곳과 함께 ‘글로벌 파트너스데이(Global Partner’s Day)’를 열었다.
 이 행사는 현지 협력사들과 지속적인 협력관계를 구축하고 성공적인 사업수행을 도모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행사에는 김태억 포스코건설 외주구매실장과 현지 우수 협력사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날 포스코건설은 현지 협력사들의 의견을 청취하고 공동발전을 모색하는 시간을 갖는 등 지속적인 사업파트너로서 협력을 다짐했다.
 또 베트남에서 추진 중인 고려아연 제강분진 재생사업을 비롯해 롱손(Longson) 석유화학 플랜트 건설공사 등 성공적 사업수행을 위한 협력방안도 논의했다.
 앞으로도 포스코건설은 전략국가인 베트남에서 현지 협력사들과 정기적인 간담회 등을 통해 상생협력 관계를 더욱 공고히 하고 우수 협력사를 발굴하는 등 현지화 전략을 통해 수주 경쟁력을 강화할 계획이다.
 포스코건설은 올해 베트남을 시작으로 인도네시아, 사우디 등 현지 협력사들과도 협력관계 강화를 위한 글로벌 파트너스데이를 개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