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 옥성면, 가뭄피해 확산 방지 총력
  • 김형식기자
구미 옥성면, 가뭄피해 확산 방지 총력
  • 김형식기자
  • 승인 2018.08.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도민일보 = 김형식기자]  폭염 장기화로 인한 농업용수 부족으로 농가 피해가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구미시 옥성면(면장 김강곤)은 가뭄 피해가 심한 산촌리 등 일부지역에 민간 급수차량과 소방차 등을 동원해 농업용수를 공급하는 등 피해확산 방지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옥성면 산촌리 지역의 경우 옥관저수지로부터 농업용수를 공급받고 있으나 강수량 부족으로 저수지 수위가 낮아짐에 따라 제때 물을 공급받지 못한 일부 논에서 벼가 고사되는 등 가뭄 피해가 발생하고 있다.
 김강곤 옥성면장은 “가용한 모든 수단과 방법을 동원해 농업용수 공급에 전력투구 하고 있으며, 가뭄 피해 확산 방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