道, 농촌개발 공모사업에 94개 지구 선정
  • 김우섭기자
道, 농촌개발 공모사업에 94개 지구 선정
  • 김우섭기자
  • 승인 2018.0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업비 1498억원 확보

[경북도민일보 = 김우섭기자]  경북도는 2019년 농식품부 농촌개발 공모사업에 전국 최다인 94개 지구가 선정돼 총사업비 1498억원(국비 1048억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농촌중심지활성화, 기초생활거점, 마을단위, 시군역량강화 사업 등에서 신청대비 91%(94/103지구) 이상의 선정률을 보여 우수성을 인정받았다는 평가다.
 도는 지난 2015년부터 2019년까지 농식품부 공모사업에 총 484개 지구 8248억원(국비 5755억원)이 선정돼 5년 연속 농촌개발사업 국비는 전국에서 가장 많다.

 계속사업비까지 포함하면 농식품부 전체 지역개발 예산의 17.9%(국비 7966/4조4482억원)에 달한다.
 2019년 사업의 주요 내용을 보면 농촌중심지 거점공간을 발굴해 각종 시설 및 기초생활기반시설 기능을 강화하고 배후마을에 서비스를 제공해 지역주민의 삶의 질 향상과 지역발전을 유도하는 농촌중심지활성화사업에 2개 시군, 330억원을 확보했다.
 또한 읍면소재지 등 배후마을에 대한 일상적 서비스 공급 검점기능을 하는 거점을 육성하는 기초생활거점육성사업에 15개 시군, 21개 지구, 820억원을 비롯 인근 마을을 권역으로 묶어 마을단위 공동체 활성화와 지역사회 발전을 도모하는 마을만들기사업에 24개 시군, 54개 지구, 299억원이다.
 사업추진 주체의 역량강화를 통해 지역의 활력 창출과 성공적인 사업추진을 도모하기 위한 시군 지역역량강화사업에 16개 시군, 28억원과 무분별한 도시화와 난개발을 지양하고 생태문화자원을 활용 농촌의 공익적 가치를 되살리는 농촌다움 복원사업에 1개 지구, 20억원 등을 투입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