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청 신도시, 세종 방면 진입도로 개설 본궤도
  • 김무진기자
도청 신도시, 세종 방면 진입도로 개설 본궤도
  • 김무진기자
  • 승인 2018.1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도28호선~신도시 연결도로 개설공사 실시설계 심의 의결
▲ 국도28호선~도청신도시 연결도로 위치도.

[경북도민일보 = 김무진기자]  경북도는 최근 제8회 지방건설기술심의위원회를 개최하고 국도28호선~도청신도시 연결도로 개설공사 실시설계를 심의 의결했다.
 이 공사는 예천군 지보면 어신리 일원 국도28호선에서 경북 도청신도시를 연결하는 총연장 4.6㎞인 진입도로로 오는 2020년까지 총사업비 480억원(국비 50%)을 들여 왕복4차로로 개설될 예정이다.
 현재 실시설계를 마무리하고 연내 보상 및 공사에 착공한다.

 이 도로는 지난해 초 개통된 당진~영덕간 고속도로 서의성IC와 동상주IC, 중부내륙고속도로, 국도28호선 등과 연결돼 세종시와 상주, 문경, 김천, 구미 등으로의 접근성이 대폭 개선될 것으로 전망된다.
 경북도는 내년 준공 예정인 지방도 916호선~신도시 연결도로와 함께 지속적인 지방도 시설개량사업(상주~신도청간 지방도916호선, 남안동IC~신도청간 지914호선 등)을 통해 사통팔달의 교통망을 구축할 계획이다.
 2020년 개통을 목표로 추진중인 중앙선 복선전철사업이 마무리되면 도청 신도시의 접근성이 획기적으로 개선돼 투자와 인구 증가로 연결돼 북부권 경제 활성화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 실시설계 심의에서는 도로 구조물 및 교량신설 공사시 현장안전대책을 마련하고 교대 접속슬라브 침하방지, 폐기물 발생 최소화, 환경피해저감대책을 마련하는 등의 조건으로 조건부가결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