칠곡농기센터, 다큐영화 ‘칠곡가시나들’ 시사회 개최
  • 박명규기자
칠곡농기센터, 다큐영화 ‘칠곡가시나들’ 시사회 개최
  • 박명규기자
  • 승인 2019.02.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도민일보 = 박명규기자]  칠곡군농업기술센터는 지난 8일 칠곡호이영화관에서 생활개선회 회원을 대상으로 행복공감 문화체험 교육의 일환으로 다큐영화 ‘칠곡가시나들’ 시사회를 개최했다.
 오는 27일 전국 개봉을 앞두고 있는 칠곡가시나들은 인생 팔십줄에 한글과 사랑에 빠진 약목면 복성리 마을 일곱 할머니들의 촌철살인의 인생유머와 묵직한 삶의 감동을 오롯이 담아낸 영화이다. 칠곡군에서 운영하는 칠곡늘배움학교를 통해 한글을 배우면서 시인으로 재탄생되는 소박하고 진솔한 할머니들의 이야기와 3년간의 제작기간을 통해서 본 아름다운 사계절 칠곡의 영상미가 100분동안 스크린에 펼쳐졌다.
 노명희 생활개선회장은 “인생 끝자락에 한글과 사랑에 빠진 우리동네 할머니들의 눈물겨운 삶의 애환과 노년의 유쾌한 삶의 이야기가 담긴 영화를 보면서 인생의 의미를 다시금 생각해 보는 계기가 됐다”며 “집에 계신 시어머니와 같이 영화를 보러 다시 와야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