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학 발상지 경주… 동학성역화 사업 재착수
  • 김진규기자
동학 발상지 경주… 동학성역화 사업 재착수
  • 김진규기자
  • 승인 2019.03.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운기념관·교육수련관
건립공사 재착공·내년 준공
수운기념관 및 교육수련관 조감도. (사진=경주시청 제공)
수운기념관 및 교육수련관 조감도. (사진=경주시청 제공)

[경북도민일보 = 김진규기자] 경주시가 동학성역화 사업인 수운기념관 및 교육수련관 건립공사를 내년 말 준공 예정으로 3월 재착수했다. 
 지난 2009년부터 시작된 동학성역화 사업은 1차 사업으로 2012~2014년 수운 최제우 생가를 복원했다. 
 시에 따르면 2차 사업인 수운기념관 및 교육수련관 건립은 2012~2015년 기본설계 및 실시설계, 각종 행정 절차를 거쳐 지난해 BF인증, 신재생에너지설치 및 에너지절약설계기준 등을 보완 설계해 같은해 9월 착공했다.
 올해 1~2월 동절기 공사 중지 후 3월 현재 공사를 재 착공, 2020년 12월에 준공 예정이다.
 또한 2021년 1월부터 사업부지 주변 탐방로 정비를 위한 실시설계 후 공사를 시행해 2021년 12월에 준공할 예정이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근대사상의 뿌리인 동학을 재조명함으로서 우리 민족의 긍지와 주체성을 확립해 동학발상지인 경주를 한국정신문화의 중심지로서 위상을 정립 하도록 철저히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