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시티 발전 위해 정책 되짚어 봐야”
  • 김홍철기자
“스마트시티 발전 위해 정책 되짚어 봐야”
  • 김홍철기자
  • 승인 2019.06.19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인표 시의원, 스마트시티 사업 대책마련 촉구

[경북도민일보 = 김홍철기자] 홍인표(경제환경위·중구 1·사진) 대구시의원이 20일 열리는 ‘제267회 정례회 본회의’ 시정질문을 통해 대구시가 추진하고 있는 수성알파시티 내 스마트시티 5대 분야 13개 구축서비스를 추진한 배경과 스마트파킹 사업에 대한 문제점 및 정책적 방향에 대해 대책마련을 촉구한다.
 홍 의원은 “오늘날 많은 도시들이 4차 산업혁명을 통해 미래사회에 맞는 스마트시티로 진화하려고 하고, 우리 대구도 이 흐름에 뒤처지지 않고 시민들의 삶의 질 향상과 관련산업 육성을 위해 관련사업을 성공시키려고 노력하고 있다”며 “대구시가 진정한 의미의 스마트시티로 성장 발전하기 위해 현행 정책들을 냉정하고 세밀하게 되짚어 볼 필요성이 있고, 실효성이 가장 큰 사업에 조금 더 집중할 필요가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스마트시티는 정보통신기술(ICT)을 이용해 도시 생활 속에서 유발되는 교통 문제, 환경 문제, 주거 문제, 시설 비효율 등을 해결하고, 시민들이 편리하고 쾌적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만들어, 도시가 지속가능하고 건강하게 성장하고 다음세대를 위한 미래사회에 적합한 도시로 진화를 실현해 가는데 목적이 있다”며 “대구시가 계획한 알파시티 내 5대 분야 13개 서비스를 선택하게 된 배경과 이 서비스들이 스마트시티 사업을 위해 부합하는 사업인지, 스마트파킹 사업이 목적에 부합되게 운영되는지 등을 면밀히 살펴볼 필요성이 있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그는 “수 많은 스마트시티 관련 사업 중 시급성과 우선 순위를 판단해 문어발식 사업추진보다 한 가지라도 확실히 해결할 수 있고,  시민들이 체감할 수 있고 가시적 성과를 얻을 수 있는 사업에 집중할 필요성이 있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구명희 2019-06-19 21:52:57
https://youtu.be/Q31FSji3Xsk
다른나라 스마트시티 표본입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