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마시작’ 대구·경북 27일까지 최고 60㎜ 비
  • 배진훈기자
‘장마시작’ 대구·경북 27일까지 최고 60㎜ 비
  • 배진훈기자
  • 승인 2019.06.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상청 캡쳐
기상청 캡쳐

[경북도민일보 = 배진훈기자] 26일부로 전국적으로 비소식이 전해지며 본격적인 장마기간이 시작되었다.
 대구기상청에 따르면 대구·경북지역은 26일 오전부터 장마전선에 들어 27일까지 20~60㎜의 강수량이 올 것으로 전망했다. 장마전선이 북상하며 올 들어 두 번째 폭염주의보도 해제되었다.

 27일 대구·경북지역 최저기온 12도, 최고기온 23도를 보이겠다. 금요일인 28일 잠시 소강상태를 보이는 장마전선은 다시 한반도에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된다.
 다만 이번 주말 이후로는 한동안 큰 비는 없을 것으로 예상되며 기상청 관계자는 “장마전선은 토요일 이후 제주도 남쪽 해상으로 남하해 한동안 영향을 주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면서 “남북의 이동폭이 커 장마기간이라고 해도 큰 비가 없는 경우가 많아 용수 확보 등 ‘마른장마’에도 대비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