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구, 日 수출규제 피해 기업 지방세 지원 나서
  • 김무진기자
동구, 日 수출규제 피해 기업 지방세 지원 나서
  • 김무진기자
  • 승인 2019.08.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 동구가 일본 정부의 수출규제 조치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 기업들을 위해 지방세 지원 등에 나섰다.

11일 동구에 따르면 대구혁신도시 내 첨단의료복합단지 및 이시아폴리스 등 입주 기업들을 대상으로 △취득세 등 신고납부 세목 신고납부기한 연장 △재산세 등 고지 세목 고지 유예 △체납액 징수 유예 △체납 재산압류 및 공매 유예 등 재정적 부담 완화 조치를 시행한다.

또 △세무조사 연기 △관허사업 제한 등 행정제재 유보 △환급금 조기 지급 등 기업부담 경감을 위한 행정적 지원도 펼친다. 특히 동구는 피해 기업들에 대한 지방세 지원 신청을 우선 처리하는 한편 필요 시 직권으로 지방세 지원을 적극 추진한다.

아울러 피해를 입은 기업들의 지방세 지원을 위한 신청 접수를 받는다.

배기철 동구청장은 “일본의 경제보복으로 피해가 우려되는 지역 기업들과 주민 피해 최소화에 많은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