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 아파트 건설현장 무인 타워크레인 파손
  • 정운홍기자
안동 아파트 건설현장 무인 타워크레인 파손
  • 정운홍기자
  • 승인 2019.09.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동시 강남동의 한 아파트 건설현장에 설치된 타워크레인이 작업도중 상부 가로 붐이 기울어 부러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26일 오전 9시 51분께 안동시 강남동의 한 아파트 건설현장에서 무인 타워크레인의 상부가 부러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사고가 난 타워크레인은 작업 도중 와이어가 끊어져 상부의 가로 붐이 무게를 이기지 못하고 기울어진 것으로 보고 있다.

이 사고로 별다른 인명피해는 없었으나 현장에 자재를 싣고 온 화물트럭의 상부가 파손됐고 트럭 운전기사 A씨(44)가 충격에 놀라 출동한 구급대에 의해 병원으로 이송됐다. 당시 현장에는 타워크레인을 포함한 중장비 3대와 인부 10여 명이 작업 중이었다.

경찰과 관계당국은 해당 타워크레인의 안전기준 준수 여부와 정확한 사고원인 및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