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미, ‘악플러’와의 전쟁
  • 뉴스1
선미, ‘악플러’와의 전쟁
  • 뉴스1
  • 승인 2019.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명 상대 고소장 제출
가수 선미<사진>가 ‘악플러’들에 대해 고소장을 제출했다.

선미의 소속사 메이크어스엔터테인먼트는 28일 “2019년 10월24일 송파경찰서에 아티스트 선미에 대한 허위사실 적시 명예훼손(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제70조 제2항) 및 모욕(형법 제311조)의 혐의가 분명히 드러난 12명을 상대로 고소장을 제출하였다”고 밝혔다.

메이크어스엔터테인먼트는 “당사는 지난 2019년 8월9일 소속 아티스트 선미의 이미지 및 명예를 훼손시키는 악의적인 비방과 근거없이 날조된 허위 사실을 기반한 게시물 및 댓글 등에 대한 법적 대응을 예고한 바 있다”며 “‘미야네’ 팬들의 적극적인 협조와 자체 모니터링을 통해 수집된 증거 자료를 바탕으로 법률대리인을 통해 1차 고소장을 접수하다”고 알렸다.

그러면서 “아티스트 선미를 향한 사랑과 응원을 보내주시는 팬 여러분께 감사의 인사를 드리며, 당사는 앞으로도 아티스트의 권익 보호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며 “이러한 노력이 모여 더 성숙하고 건전한 인터넷 문화가 조성되기를 기원하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