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지방소득세, 올해부터 지방자치단체에 신고·납부해야
  • 정운홍기자
개인지방소득세, 올해부터 지방자치단체에 신고·납부해야
  • 정운홍기자
  • 승인 2020.0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동시, 개인지방소득세 신고·납부 홍보 나서
올해부터 개인지방소득세(종합·양도·퇴직)는 지방자치단체에 신고·납부해야 한다.

그동안 납세자는 국세와 함께 개인지방소득세를 세무서에 동시 신고·납부해 왔으나 2014년 지방세법 개정에 따라 개인 지방소득세는 국세의 부가세 방식에서 독립세로 전환돼 지난해까지 유예기간을 거쳐 올해부터 지방자치단체 신고·납부 제도를 시행하게 됐다.

개인지방소득세 납세자는 홈택스에서 소득세 신고 완료 후 위택스로 자동 연계되는 시스템을 통해 보다 쉽고 편리하게 개인 지방소득세를 신고할 수 있다.

이에 안동시는 새로운 제도의 조기 정착과 납세자의 불편이 없도록 다양한 납세 편의 제도 홍보에 적극 나서고 있다.

1월과 2월에 걸쳐 지방자치단체(안동시, 청송군, 영양군) 공무원이 안동세무서에 출장 근무하며 국세와 개인지방소득세를 동시에 신고·접수가 가능하도록 했다. 안동세무서에 개인지방소득세 신고 접수함도 설치해 지방자치단체를 방문하지 않고도 납세지 관할 뿐만 아니라 전국의 모든 지자체에 신고가 가능하도록 했다.

아울러 오는 5월 종합소득세 확정신고 기간에는 세무서에서만 신고할 수 있었던 기존과 달리 안동시청에 지방소득세신고센터를 설치해 세무서와 시청 중 어느 한 곳만 방문해도 종합소득세와 개인지방소득세를 동시에 신고할 수 있다.

특히 신고간소화제도 도입으로 국세 ‘모두채움신고’ 대상자에게는 개인지방소득세 납부서를 발송하고 납세자는 납부서상 세액만 납부 시 신고한 것으로 인정된다.

이와 함께 2020년 1월 1일 이후 납세의무가 성립된 양도소득에 대한 개인지방소득세 신고기한은 국세보다 2개월 연장한 4개월로 지방세법이 개정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