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선관위의 실수… 총선 벽보 후보 누락·중복 논란
  • 유호상기자
김천시선관위의 실수… 총선 벽보 후보 누락·중복 논란
  • 유호상기자
  • 승인 2020.04.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7일 김천시 다수동 KT&G 김천공장 인근 도로변에 부착된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김천시 벽보에 한 후보자 홍보물(사진 위) 자리에 다른 후보 홍보물이 중복 부착됐다. 논란이 일자 김천시선관위는 다음날인 8일 다른 후보자의 홍보물(아래)로 교체했다. 선관위 관계자는 “직원의 단순 실수였다”고 해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