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인배우 이수 "다정했던 전 남친, 내 직업 알자 무섭게 돌변" 트라우마 고백
  • 뉴스1
성인배우 이수 "다정했던 전 남친, 내 직업 알자 무섭게 돌변" 트라우마 고백
  • 뉴스1
  • 승인 2020.12.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인 배우 이수가 ‘언니한텐 말해도 돼’에 출연해 일과 결혼에 대한 조언을 구했다.

3일 방송되는 SBS플러스 ‘언니한텐 말해도 돼’에서는 성인 배우로 4년째 활동 중인 이수가 출연해 전 남자친구와 관련된 트라우마를 고백했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이수는 “전 남자친구가 다정한 사람이었는데 내가 성인 배우라는 걸 알고 무섭게 돌변했다”라고 전해 스튜디오를 충격에 빠트렸다. 특히 그녀는 일과 연애를 병행할 수 없는 현실에 큰 상처를 받았다고 전했다.

이어 이수는 “지금은 다행히 내 일을 이해해주는 남자친구와 연애 중”라고 밝혔다. 이수는 그러면서 “남자친구가 결혼 이야기를 종종 하는데 내심 좋기도 하지만 걱정되기도 한다”라며 마음속 깊은 이야기를 꺼내놓았다.

한편 이수의 이야기는 3일 오후 9시 방송되는 ‘언니한텐 말해도 돼’에서 공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