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행어사' 김명수·이태환, 연적에서 공조로…갈등 풀까
  • 뉴스1
'암행어사' 김명수·이태환, 연적에서 공조로…갈등 풀까
  • 뉴스1
  • 승인 2021.0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암행어사’에서 김명수와 이태환이 누군가와 대치하는 상황이 포착됐다.

오는 18일, 19일 오후 방송될 KBS 2TV 월화드라마 ‘암행어사: 조선비밀수사단’(극본 박성훈, 강민선/연출 김정민/이하 ‘암행어사’)에서 새 여정을 시작, 고을에서 발생한 미스터리한 살인사건의 전말을 파헤치는 암행어사단 성이겸(김명수 분), 홍다인(권나라 분), 박춘삼(이이경 분)이 위험을 극복해 나가는 어사단의 고군분투를 그려낸다.

이 가운데 과거의 상처로 서로를 등진 이복형제 성이겸과 성이범(이태환 분)이 뜻밖의 일로 손을 잡는다고 해 이목이 집중된다. 앞서 성이겸은 자신을 배신하고 첫사랑 강순애(조수민 분)와 함께 달아난 이복동생 성이범이 비적단의 수장이 되었다는 사실을 알게 됐고, 또 한 번 대립 관계로 마주한 두 형제의 재회가 숨 막히는 긴장감을 안겼다.

이와 관련 17일 공개된 사진에는 나란히 서서 누군가를 노려보는 성이겸과 성이범의 모습이 담겨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이복형제에서 연적으로, 그리고 암행어사와 화적떼의 수장으로 전혀 다른 길을 걷게 된 이들이 같은 목적을 위해 잠시 협력하게 된 것. 두 사람이 힘을 모아 지키고자 하는 것이 무엇인지 궁금해진다.

그뿐만 아니라 오랫동안 대립해온 형제가 관계의 전환점을 맞이할지 이목이 집중된다. 오래 묵은 갈등이 해소돼 두 사람이 따뜻한 우애를 되찾을 수 있을지 본방 사수 욕구를 더욱 증폭시키고 있다.

한편 ‘암행어사’는 오는 18일, 19일 오후 9시30분 9, 10회가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