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성재, 코로나19 확진…KPGA 우리금융 챔피언십 출전 포기
  • 뉴스1
임성재, 코로나19 확진…KPGA 우리금융 챔피언십 출전 포기
  • 뉴스1
  • 승인 2022.05.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 우리금융 챔피언십(총상금 13억원)을 앞뒀던 임성재(24·CJ대한통운)가 신종 코로나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확진돼 대회 출전을 포기했다.

KPGA는 12일 “임성재가 이날 아침 코로나19에 확진돼 대회를 기권했다”고 밝혔다.

임성재는 이날 오전 11시30분 박상현(39·동아제약), 김비오(32·호반건설) 등과 함께 1라운드 경기에 돌입할 예정이었다. 그러나 대회 시작 직전 코로나19 확진돼 출전이 불발됐다.

임성재는 자타공인 한국 남자골프 최고의 스타다. 2019년 미국프로골프(PGA)투어 신인왕에 등극했고, 2020년 혼다 클래식, 2021년 슈라이너스아동오픈 등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2020년 가을 열린 마스터스에서는 준우승에 오르기도 했다.

임성재는 이번 우리금융 챔피언십을 마치고 곧바로 미국으로 건너가 시즌 2번째 메이저대회 PGA 챔피언십에 출전할 예정이었다. 그러나 예상치 못한 확진으로 향후 일정까지 차질이 불가피해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