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교육감 선거 보수성향 후보 ‘3파전’
  • 김우섭기자
경북교육감 선거 보수성향 후보 ‘3파전’
  • 김우섭기자
  • 승인 2022.05.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선 도전 임종식, 마숙자·임준희 가세…선거운동 돌입
6·1 지방선거 출마자들의 후보 등록이 12일 시작된 가운데 경북도교육감 선거는 보수 성향 후보들의 3파전이 예상된다.

재선에 도전하는 임종식 교육감은 이날 후보로 등록하고 본격적인 선거전에 돌입했다.

임 후보는 “모두가 존중받는 따뜻한 교육과 흔들림 없는 미래 교육, 온전한 교육 회복을 위해 인성교육 강화, 수업 혁신, 재난안전 대비, 맞춤형 복지 확대, 학교 지원에 나서겠다”고 강조했다.

마숙자 전 김천교육장과 임준희 대구시교육청 부교육감도 경북도교육감 후보로 등록하고 본격적인 선거운동에 들어갔다.

마 후보는 “경북을 품성교육의 수도로 만들고, 자유민주주의의 우월성과 역사인식교육을 강화하겠다”고 했고, 임 후보는 “도, 시·군과 협약을 맺고 신장년층의 평생교육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경북과 달리 대구시교육감 선거는 재선에 도전하는 보수 성향의 강은희 교육감과 진보 성향 엄창옥 경북대 교수의 2파전 양상을 보이고 있다.

강 교육감은 전날 “4년 동안 교육가족과 함께 일궈낸 성과와 축적한 경험을 바탕으로 대구교육을 한단계 더 도약시키겠다”며 출마를 공식화했고, 엄 교수는 “민선 교육감 선거 이후 12년의 보수 교육감 시대를 거치면서 침체한 대구교육이 근본적으로 변화돼야 한다”며 출마를 선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