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시, 국제교류 확대 ‘박차’
  • 정운홍기자
안동시, 국제교류 확대 ‘박차’
  • 정운홍기자
  • 승인 2022.05.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 기후현 다카야마시와
우호교류촉진의향서 체결
“양 도시 문화유산·관광 등
우애·교류 협력 촉진되길”
안동시는 30일 일본 기후현 다카야마시와 ‘우호교류촉진의향서’ 화상 체결식을 가졌다.

이번 체결식은 2016년 다카야마시의 교류제안을 시작으로 지속적인 교류를 이어온 양 도시가 향후 우호도시 결연을 목표로 교류분야 확대와 폭넓은 협력관계 구축하고자 마련됐다.

다카야마시는 ‘일본의 작은 교토’로 불리는 유서 깊은 도시로서 특히 유네스코 무형문화유산으로 등재된 다카야마축제를 비롯해 많은 유·무형문화재를 보유하며 미슐랭 그린가이드에 소개가 되는 등 세계적으로 인정받는 국제관광도시이다.

2016년부터 상호 방문을 비롯해 2020년, 2021년 ‘해외자매우호도시사진전’, 2021년 ‘한·중·일 전통공예품 국제교류전’ 등 안동시 행사도 적극적으로 참가해오고 있다. 2021년 4월부터는 청소년들의 국제적 역량 강화를 위해 안동중앙고등학교와 다카야마니시고등학교가 온라인 청소년교류를 시작하면서 꾸준하게 교류를 이어오고 있다.

이번 ‘우호교류촉진의향서’ 체결은 우호도시로 발전해 나가는 촉매제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이번 체결식에는 마루야마 코우헤이 주(駐)부산일본국총영사와 박선철 주(駐)나고야대한민국총영사가 양 도시의 새로운 출발을 축하하기 위한 영상메시지를 전하기도 했다.

권영세 안동시장은 “이번 우호교류촉진 의향서 체결식을 통해 양 도시의 우애와 교류협력이 더욱 촉진되고, 소중한 인연을 바탕으로 문화유산의 보존, 관광 진흥, 교육, 예술, 체육교류 등 폭넓은 교류가 이뤄질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