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거침입 미수 재판 중 피해여성 또 스토킹한 50대 붙잡혀
  • 정운홍기자
주거침입 미수 재판 중 피해여성 또 스토킹한 50대 붙잡혀
  • 정운홍기자
  • 승인 2022.0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0대 여성의 집에 들어가려다 주거침입 미수 혐의로 재판 중인 50대 남성이 또다시 피해 여성을 찾아가 소란을 피우다 경찰에 붙잡혔다.

안동경찰서는 혼자 사는 이웃 여성의 집 문을 두드리며 데이트를 강요하는 등 스토킹한 혐의(스토킹처벌법 위반)로 50대 남성 A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해 조사 중이다.

A씨는 지난 21일 오후 8시께 이웃에 사는 30대 여성 B씨의 집 앞에서 현관문 도어락 비밀번호판을 수차례 누르면서 “문 열어라, 데이트 하자”며 문을 두드리는 등 30분가량 스토킹한 혐의로 경찰에 체포됐다.

A씨는 지난 6월 B씨 집에 들어가려다 붙잡혀 현재 재판을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피해자 보호조치는 했다. 자세한 내용은 수사 중인 사안이라 확인해 줄 수 없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