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승호 “포스코 수소환원제철 특별법 제정 노력”
  • 김대욱기자
박승호 “포스코 수소환원제철 특별법 제정 노력”
  • 김대욱기자
  • 승인 2024.02.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 남·울릉 예비후보
박승호 포항 남·울릉 예비후보가 13일 포항시청 브리핑룸에서 포스코 수소환원제철 건립 지원협력에 관한 특별법 제정 등 대표 공약을 발표했다.

이날 제시한 대표공약으로 지지부진한 △포스코 수소환원제철소 조기건립 및 지원협력에 관한 특별법 제정과 SRF 시설을 수소환원제철소로 이전 조치 △1000만평 산업공단 조성 및 기업유치 △초저온 물류센터 유치 및 종합물류 특구단지 조성 등이다. 박 예비후보는 “2026년부터 EU는 탄소 국경세의 무역관세가 적용되므로 수출에 막대한 영향을 받을 포스코는 수소환원제철소의 건립이 시급한 실정”이라고 했다.

그는 “포스코 수소환원제철소 건립에 총 20조원 이상 투자를 계획하고 있는데 이중 10조 이상이 지역에 환원 될수 있도록 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하고 ‘수소환원제철소 건립을 위한 지원협력에 관한 특별법’ 제정에도 앞장서겠다”고 했다.

또한 “오천, 청림, 제철, 대송 지역 주민들의 논란의 중심에 있는 SRF 시설을 수소환원제철소로 이전 조치토록 해 주민 삶의 질 개선에도 앞장설 것이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